default_setNet1_2

고객센터 상담사노조 파업 민원대책 마련

기사승인 2021.06.10  11:12:38

공유
default_news_ad1

- 건보공단, 민원 전화 전국 178개 지사로 직접 연결해 상담진행 예정

국민건강보험공단은 민간위탁해 운영 중인 고객센터 상담사 노조가 ‘건강보험공단의 직고용’을 주장하며 6월 10일부터 전면파업에 돌입함에 따라 전화상담 불편 등 국민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다각적인 민원대책을 마련했다고 밝혔다.

건보공단은 전체 상담원 1600여 명 중 노조원을 제외한 650여 명이 전화상담을 진행하고 넘치는 대기콜은 가입자가 속해있는 전국 178개 지사에 근무 중인 공단직원에게 직접 연결헤 전화상담을 할 예정이다.

또한 전화상담량을 줄이기 위해 6월에 발송 예정인 안내문, 문자 등 4000만 건에 대해 발송을 연기하고, 증명서 발급, 건강보험료 납부 등 다빈도·단순 민원은 홈페이지 및 건강보험앱(The건강보험)에서 접수처리가 가능함을 ARS와 URL전송 등을 통해 가입자에게 적극 안내할 계획이다.

공단은 정부방침에 따라 고객센터의 적정 업무수행방식을 검토‧논의하기 위해 지난 5월 21일 ’민간위탁사무논의협의회‘를 재개한 데 이어 6월 3일에도 협의회를 개최했으며, 외부 전문가들이 중심이 된 협의회는 고객센터 업무수행방식에 대해 여러 모델들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. 

 

심상훈 기자 newskorea@newstown.co.kr

<저작권자 © 메디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
인기기사

포토

1 2 3
set_P1
ad3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ad29