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setNet1_2

‘건보 빅데이터 진료지원 플랫폼 사업단’ 발대

기사승인 2021.10.25  14:54:52

공유
default_news_ad1

- 원주세브란스, 환자-의료진 맞춤형 서비스 및 의료기기 개발 등 추진

연세대학교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(의료원장 겸 병원장 백순구)은 최근 ‘건강보험 빅데이터 기반 진료지원 플랫폼 구축사업’ 컨소시엄 주관기관으로 선정됨에 따라 2021년 10월 25일 오후 2시, 원주 인터불고호텔 1층 루비홀에서 공식적인 발대식을 가졌다.

총사업비 약 86억 원이 투입되는 이 사업은 주민 참여를 기반으로 한 빅데이터를 활용해 진료서비스의 효율성을 제고하고, 의료기기 개발·지원 플랫폼 구축을 통해 국내 디지털 헬스케어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한국산업기술진흥원 지원 연구사업이다.

2024년 12월까지 약 44개월에 걸쳐 추진되는 이번 사업에는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을 비롯해 국민건강보험공단, 강원도경제진흥원, 한국스마트헬스케어협회, 강원도, 원주시에서 참여하게 된다.

이번 사업에서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은 ‘건강보험 빅데이터 플랫폼 기반 진료지원 서비스 개발 및 임상시험 지원 사업’을 수행하면서 환자-의료진 맞춤형 서비스 및 의료기기 개발, 임상시험 환경 개선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.

또한 ▲국민건강보험공단은 ‘국민의 건강정보 편익 확대를 위한 빅데이터 기반 플랫폼 개발’ ▲강원도경제진흥원은 ‘개방형 디지털 헬스케어 생태계 기반 구축’ ▲한국스마트헬스케어협회는 ‘디지털 헬스케어 생태계 조성을 위한 기업지원’ 사업을 담당하게 된다.

이 사업을 통해 디지털 헬스케어 생태계 조성을 위한 첨단 ICT 인프라를 확보하고, 국내 헬스케어 기업들의 시장경쟁력 강화와 신시장 발굴 등 긍정적 효과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.

 

이승희 기자 leesh2006906@yahoo.com

<저작권자 © 메디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
인기기사

포토

1 2 3
set_P1
ad3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ad29